본문으로 바로가기

건강을 지키는 것은 아주 어려운 일이 아니다. 조그마한 아주 사소한 것부터 시작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젊을 때 건강을 지키고 유지를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건강한 삶은 자기 자신이 얼마만큼 노력을 하고 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 많은 사람들은 건강을 지키는 것이 어렵게만 느끼는데 그건 잘못된 생각이다. 건강은 식습관이나 생활습관을 바꾸기만 해도 충분한 건강한 삶을 누릴 수가 있는 것이다. 그러니 늦었다고 생각하지 말고 지금부터 천천히 시작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천가의 라이프"는 필자의 일상적인 지식 모음이다!!!

필자의 일상적인 내용과 생활에 필요하다고 느끼는 지식을 공유하고자 필자 나름대로 쓴 글이다. 이 글이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어린아이일 때부터 치아는 반드시 관리를 해야 한다.


치아가 좋지가 않다면 정말로 많은 불편함을 감소를 해야 한다. 필자도 저번에 때운 치아가 떨어져 나가서 3일 동안 정말로 많은 고생과 일상생활에서 많은 불편함을 가졌다. 회사도 반차를 내야해서 그렇게 좋지는 않았던 기억이 생각이 난다. 그래서 치아는 관리가 정말로 중요하다고 깨달았다. 치아는 특히 어릴 때부터 관리를 철저히 해야지 나중에 고생을 하지 않는다.


어린이들은 아직 치아가 다 자라나지 않아서 치아사이사이에 공간이 많으며 치아의 내구성도 성인보다 현저히 낮아서 치아가 쉽게 깨지거나 충치에 잘 걸리게 된다. 그래서 소아일 때 충분한 양치질로 치아의 이물질을 제거를 하고 관리를 해야 하는 것이다.



그럼 소아 치아상태나 관리는 어떻게 해야 하는 것일까?


 ▶ 유치에도 충치는 더 잘 생긴다. 이유는 유치는 치아가 약하고 음식물이 수시로 자주 끼기 때문에 어른들이 양치질을 자주 시켜주며 도와주어야 한다.

 ▶ 유치에 충치가 걸리면 색상은 오히려 평소보다 색이 더 하얗기 때문에 소아들은 3~6개월마다 주기적으로 치과에 가서 검사를 받는 것이 좋다.

 ▶ 유치에 충치가 생기면 빠질거라 기다리면 안 된다. 이유는 유치 밑에는 영구치의 뿌리가 있기 때문에 유치의 충치로 인해서 영구치가 오염이 될 수가 있기 때문이다.

 ▶ 소아들은 치실을 사용하면 안 되다고 알려져 있지만 사실은 그렇지가 않다. 오히려 유치는 치실을 사용해서 이물질을 빼주는 것이 오히려 치아 관리에 많은 도움이 된다고 한다.


이렇게 어렸을 때 치아를 충분히 관리를 해주어야 나중에 고생을 하지 않고 더 중요한 것은 어릴 때 이런 습관을 만들어 놓는 것이 아이들의 좋은 습관을 길러주는 좋은 교육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어렵고 힘들겠지만 부모님과 주변 어른들의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


건강정보 치과선택은 정말로 신중해야 한다. 치과 잘 선택하자.

간단한 치아상식 올바른 치아관리방법

누런이 / 누런 치아를 만드는 원인을 알아보자.


 

 "천가의 라이프" 를 검색!






댓글을 달아 주세요